Loading...

차준환의 '4회전 점프' 원리는?…은반 위의 꽃 '피겨' / YTN 사이언스

276 views

Loading...

Loading...

Transcript

The interactive transcript could not be loaded.

Loading...

Loading...

Rating is available when the video has been rented.
This feature is not available right now. Please try again later.
Published on Feb 12, 2018

[앵커]
동계올림픽의 꽃이라고 하면 많은 분들이 기술과 연기가 만나는 피겨 스케이팅을 꼽으실 텐데요.

화려한 스핀과 고난도 4회전 점프 등 미끄러운 얼음 위에서 선수들이 자유자재로 움직이는 비결은 어디에 있을까요?

이동은 기자가 알려드립니다.

[기자]
가볍게 뛰어올라 4회전 점프에 성공한 차준환 선수.

피겨 여왕 김연아의 3회전 점프도 매번 손에 땀을 쥐게 했습니다.

힘찬 도약부터 안정적인 착지까지.

미끄러운 얼음 위에서도 선수들이 고난도 기술에 성공할 수 있는 이유는 스케이트 날에 있습니다.

날 앞부분에는 '토 픽'이라 불리는 톱니가 있습니다.

선수들은 이 톱니로 빙판을 찍어 더 높이 뛰어오르는 지지대로 삼습니다.

이 때문에 피겨 경기장의 얼음은 다른 빙상 종목보다 물러야 합니다.

점프뿐 아니라 화려한 스핀 역시 피겨 스케이팅에서만 볼 수 있는 기술입니다.

핵심은 몸 전체가 회전 중심축을 벗어나지 않고 빠르게 도는 것입니다.

이때 손을 재빨리 모아서 몸 전체를 회전축에 최대한 가까이 옮기는 것이 중요합니다.

물체의 중심으로부터 거리가 짧을수록 속도가 빨라지는 이른바 '각운동량 보존 법칙' 때문입니다.

[김영관 / 전남대 체육교육학과 교수 : 회전축 방향에 질량이 모여 있으면 회전 저항이 적기 때문에 빠르게 많이 돌 수 있는 거고요, 팔을 펴거나 다리를 벌리게 되면 회전축으로부터 질량이 멀리 떨어지기 때문에 각속도가 줄어들거나 회전량이 줄어드는 원리입니다.]

이번 평창 올림픽에서 50년 만에 전 종목 출전에 성공한 한국 피겨 선수들.

김연아의 후예들이 어떤 무대를 선보일 것인지 세계인이 주목하고 있습니다.

YTN science 이동은[delee@ytn.co.kr]입니다.

[YTN 사이언스 기사원문] http://www.ytnscience.co.kr/program/p...

Loading...

Advertisement

to add this to Watch Later

Add to

Loading playlists...